YEF Korea
YEF News

YEFK 사순절, 40일의 거룩한 여정 시작돼

Mar 04, 2019 10:23 PM EST

lent

'재의 수요일'은 사순절(Lent)의 첫날이다. '재의 수요일'이라는 말은 구약시대에 머리에 재를 뒤집어쓰고 죄를 회개했던 것처럼 고난당하신 주님을 생각하며 참회하는 의미로 머리에 재를 뿌리는 초대교회에서 널리 행해졌던 의식에서 비롯되었다.

'사순절'은 예수 그리스도의 고난과 죽으심을 기억하며 회개와 기도, 절제와 금식을 통해 경건한 신앙의 자세를 가다듬고, 십자가 수난의 길을 걸어가신 주님의 은혜와 사랑을 깊이 묵상함으로 진정한 부활의 기쁨에 참여하게 하는 절기이다.

사순절 기간은 '재의 수요일'을 시작으로 '부활절'까지 주일을 제외한 40일 기간이다. 성경에는 '40'이라는 수가 자주 등장하는데, 노아 홍수 40일, 출애굽 후 광야에서 40년이 있다. 모세는 시내산에서 40일간 금식했고 엘리야도 하나님의 산으로 가는 길에 40일 금식했다. 예수님도 광야에서 40일 금식하신 후 시험을 받으시고 이기셨다. 요나가 니느웨에서 40일 후 심판에 대해 경고했고 예수님의 부활에서 승천까지의 기간도 40일입니다. 이처럼 '40일'은 '고난과 갱신'을 상징하는 기간이다.

3월 6일부터 부활절인 4월 21일까지 사순절의 거룩한 여정이 이어진다. 복음서의 기자들은 예수님의 33년 일생 중 마지막 십자가 부활의 3일에 초점을 맞추어 기록하고 있다. 향유 옥합을 깨뜨린 사건을 통해 유다가 주님을 팔기로 결심하고 십자가가 결정된 최후의 만찬부터 십자가에 달리기시까지 요한복음 13장부터 19장 말씀을 하나하나 꼼꼼히 묵상하며,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의 진정한 의미를 깊이 되새기고 그 삶에 동참함으로 '부활의 영광'을 함께 누리는 귀한 기간으로 삼아야 할 것이다.